업텐션 고결X웨이X규진, 서울패션위크 박석훈 디자이너 쇼 오프닝과 피날레 장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업텐션의 고결, 웨이, 규진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업텐션의 고결, 웨이, 규진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업텐션이 2018 S/S서울패션위크 런웨이에 오른다.

업텐션의 소속사는 업텐션의 고결, 웨이, 규진이 동대문디지털플라자(DDP)에서 개최되는 2018 S/S 헤라서울패션위크 제너레이션 넥스트에 참가하는 박석훈 디자이너의 패션쇼에 모델로 등장해 오프닝과 피날레를 장식한다고 밝혔다.

업텐션의 고결은 두 번째로 런웨이에 선다. 앞서 2016 F/W 헤라서울패션위크 모델로 런웨이에 올랐다. 웨이, 규진은 데뷔 후 처음으로 패션쇼의 런웨이에 오른다.

박석훈 디자이너는 “꾸며 낸 멋스러움보다 자연스러운 멋을 추구하기 때문에 런웨이에서 대중에게 보다 자연스럽게 다가갈 수 있는 업텐션을 모델로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리허설을 진행하며 (고결, 웨이, 규진의) 전문 분야가 아님에도 더욱 적극적으로 배우며 참여하려는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다.

박석훈 디자이너의 브랜드는 ‘흑에서 얻은 백’이라는 뜻을 가진 남성복 디자이너 브랜드이다. 미니멀리즘을 추구한다.

업텐션은 최근 스페셜 화보 앨범의 타이틀곡 ‘미치게 해’로 컴백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