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조현식, 손호준 선배役으로 등장…감초 역할 ‘톡톡’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 금토드라마 '고백부부'의 조현식/제공=샛별당엔터테인먼트

KBS 금토드라마 ‘고백부부’의 조현식/제공=샛별당 엔터테인먼트

배우 조현식이 KBS 금토드라마 ‘고백부부'(극본 권혜주, 연출 하병훈)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고백부부’ 첫 회에서는 스무 살에 만나 스물넷에 결혼한 마진주(장나라)와 최반도(손호준)가 오랜 결혼생활 끝에 이혼했다. 이들이 결혼반지를 버리는 순간 갑자기 지진이 일어나면서 두 사람은 1999년으로 돌아갔다.

조현식은 최반도에게 기합을 주는 토목과 97학번 선배로 등장했다. 개성 있는 연기와 유쾌한 모습으로 극 전개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는 호평을 얻었다.

그간 조현식은 ‘또 오해영’, ‘닥터스’, 도깨비’, ‘김 과장’등 인기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약해왔다. 현재는 조승우·지성·유재명과 함께 영화 ‘명당’을 촬영하고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