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비투비 은광, “최근 노래에 부족함 느껴…보컬리스트로 더 발전 필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비투비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 캡처

비투비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 캡처

 

비투비 은광이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최근 노래에 부족함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비투비는 16일 오후 6시 음원 공개에 앞서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방송 시작과 함께 비투비는 “시가 어울리는 계절, 가을에 돌아왔습니다”라며 인사를 건넨 뒤 “오늘의 콘셉트는 ‘가을가을’한 느낌이라 분위기를 잡겠다”며 웃어보였다.

일훈이 “멤버들 다 같이 모여 브이앱을 하는 게 되게 오랜만인데 기분이 어떠냐”고 묻자 창섭은 “저번 ‘Movie(무비)’ 로 컴백했을 때는 늦게 왔는데 이렇게 같이 할 수 있어 좋다”고 대답했다.

이어 이들은 한 달에 한 번씩 멤버들의 솔로곡을 내는 ‘Piece Of BTOB’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은광은 “녹음 당시에는 굉장히 만족했는데 노래를 들어보니까 우울했다”며 “보컬리스트로 발전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이야기했다.

이를 들은 다른 멤버들은 “은광이형의 노래 실력은 최고”라며 “앞으로 더 좋은 노래를 들려주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좋다”고 칭찬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