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규리, 한국 문화 홍보대사로 홍콩 방문 “양국 교류에 힘쓸 것”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남규리/사진제공=싸이더스에이치큐

남규리/사진제공=싸이더스에이치큐

배우 남규리가 한국의 문화를 알리기 위해 홍콩을 찾았다.

남규리는 지난 11일 외교부, 문화체육관광부, 홍콩민정사무국의 후원 하에 주홍콩총영사관이 진행한 ‘한국 10월 문화제 2017 페스티브 코리아 (2017 Festive Korea)’ (이하 페스티브 코리아)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남규리는 “‘페스티브 코리아’ 홍보대사로 선정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얼마 전 ‘친절의 신’이라는 프로그램 촬영 차 홍콩을 방문했다. 홍콩의 매력을 한국의 시청자 분들께 소개해드렸는데 이번엔 한국의 문화를 홍콩에 알릴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기쁘다. 양국의 문화교류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 라고 밝혔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