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김재욱, 양세종에 서현진 향한 마음 고백할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팬엔터테인먼트

/사진=팬엔터테인먼트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 김재욱이 서현진이 사랑한 남자의 정체를 알고 양세종을 찾았다.

‘사랑의 온도’ 측은 16일 방송을 앞두고 스틸컷을 공개했다. 스틸컷에는 온정선(양세종)의 집에서 밥을 먹고 있는 박정우(김재욱)의 모습이 포착, 이현수(서현진)를 사랑하는 두 남자가 어떤 이야기를 주고받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선의 식탁에 마주 앉아 밥을 먹고 있는 정선과 정우의 모습이 담겼다. 정선이 아침 일찍 자신의 집을 찾아온 정우에게 아침 식사를 차려준 것. 생각이 많아 보이는 정우와는 다르게 반가운 얼굴로 정우를 맞는 정선은 아직 현수를 향한 정우의 마음을 모른다는 것을 짐작케 했다.

평소 서로의 집에 드나들며 레스토랑 투자자와 셰프 이상의 살가운 관계를 유지했던 두 사람이지만, 현수와 정선의 관계를 알고 난 후, 전과 같은 마음으로 정선을 볼 수 없게 된 정우. 정우가 왜 이른 아침부터 정선을 찾아왔는지, 정선에게 현수에 대한 마음을 드러낸 것인지를 궁금하게 했다.

‘사랑의 온도’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