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아이콘’ 멜로망스, ‘짙어져’로 차트 정주행도 성공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멜로망스가 부른 '옐로우' OST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오디티

멜로망스가 부른 ‘옐로우’ OST 커버 / 사진제공=스페이스오디티

멜로망스가 부른 웹드라마 ‘옐로우(Yellow)’의 OST ‘짙어져’가 국내 주요 음원차트 1위에 오르며 정주행의 시동을 걸었다.

지난 15일 오후 6시 공개된 멜로망스의 ‘짙어져’는 공개 직후 지니뮤직, 벅스 실시간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16일 오전 8시 기준, 지니뮤직 1위, 벅스 8위, 올레뮤직 15위, 멜론 20위 등을 기록하고 있다. OST 음원으로는 이례적인 성적이다.

‘짙어져’는 극 중 남자주인공 지훈의 헤어진 옛 연인을 향한 지울수록 짙어지는 그리움을 담은 애절한 발라드 곡으로, 음원 발매 전부터 드라마에 흘러나와 시청자들의 정식 음원 요청이 쇄도한 바 있다.

특히 이번 곡은 멜로망스 정동환이 만들어내는 잔잔한 피아노 선율과 보컬 김민석의 가슴 시린 보이스가 더해진 절절한 ‘이별 감성’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는 평을 받고 있다.

‘옐로우’는 앞서 발매된 마마무 휘인의 첫 번째 OST ‘그림자’가 차트 2위에 올랐으며 전작인 ‘연애플레이리스트2’ OST 역시 브라더수와 우주소녀 연정, 폴킴, 김나영 등이 참여해 차트 진입에 성공하는 등 ‘OST의 신화’를 쓰고 있다.

‘옐로우’는 글로벌 통합 조회수 4억 뷰를 기록하며 웹드라마 신드롬을 열었던 ‘연애플레이리스트’ 시리즈의 후속작이다. 20대의 꿈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 청춘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6회까지 국내에서만 총 2800만뷰, 회 당 평균 466만뷰를 돌파하는 등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짙어져’를 부른 멜로망스는 유려한 피아노 연주와 따뜻한 보이스가 매력적인 팀으로, 최근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 이후 음원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는 등 ‘역주행의 아이콘’으로 새롭게 떠올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