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박시후, 신혜선 걱정에 깜짝 등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가 신혜선을 위로했다.

15일 방송된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14회에서는 최도경(박시후)이 갑작스럽게 외근을 나간 서지안(신혜선) 앞에 나타났다. 서지안은 “여긴 어떻게 오셨어요”라며 당황했다.

최도경은 “네가 오라고 했잖아. 유학 가랬더니 울고, 올라갔더니 새벽에 사라지고, 전화는 씹고. ‘나 고민 있어요’ 무언의 SOS 친 거 아니야?”라고 물었다. 특히 최도경은 서지안의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