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천정명 “이수근, 대화 코드 통해…힐링♥”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화면 캡처

JTBC ‘밤도깨비’의 천정명이 이수근바라기를 자처했다.

15일 방송된 ‘밤도깨비’에서는 ‘전주치기’에 나선 멤버들의 이틀 째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B1A4 공찬·진영이 출연했다. 두 사람은 전주의 명물 물짜장과 들깨칼국수 답사를 다녀왔다며 두 팀으로 나눠 줄을 서야한다고 밝혔다. 이수근은 “지금도 단합이 잘 안 되는데 팀을 나누느냐”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베이스캠프에 도착한 멤버들은 인기투표를 통해 정형돈 팀과 이수근 팀으로 나눴다. 이수근을 뽑은 박성광은 “이수근은 본인 프로그램 꽂아줬지만 정형돈은 프로그램 4개를 하기로 했다며 자랑만 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전주의 핫플레이스인 물짜장과 들깨칼국수 답사를 다녀왔다고 밝혔다. 두 팀으로 나눠서 줄을 서야한다는 소식에 이수근은 “지금도 단합이 잘 안되는데 팀을 나누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천정명은 “이수근과 대화 코드가 통하는 거 같다. 힐링이 된다”고 밝히며 이수근 바라기의 모습을 보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