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김경호, “곽동현, 정말 자랑하고 싶은 후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4일 방영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14일 방영된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KBS2 ‘불후의 명곡’의 김경호가 곽동현을 칭찬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불후의 명곡’에서는 김경호가 “곽동현은 내 모창으로 데뷔한 친구인데 정말 목소리가 좋다”라고 말했다.

김경호는 “곽동현은 한 프로그램에서 내 모창을 했다”고 말하며 “이젠 훌륭한 가수가 됐다. 오늘은 정말 응원하기 위해 오늘 같이 나오게 됐다. 정말 자랑하고 싶은 후배다”고 설명했다.

이날 방송에는 로커 선후배 김경호와 곽동현, R&B 듀오 문명진과 더 레이, 명품 보컬리스트 유미와 김용진, 동갑내기 뮤지컬 배우 민우혁과 우수, 훈남 포컬 정동하와 폴킴, 인디밴드계 선후배 장미여관과 기프트 이주혁이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