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키’ 제작진, “엑소 백현은 예능감, B1A4 진영은 추리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엑소 백현, B1A4 진영 / 사진제공=SBS

엑소의 백현, B1A4의 진영 / 사진제공=SBS

SBS ‘마스터키’에서 EXO 백현과 B1A4의 진영의 활약이 예고됐다.

‘마스터키’ 제작진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백현은 뛰어난 예능감을 선보였으며 진영은 놀라운 추리력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백현은 등장과 동시에 완벽한 수트 패션을 자랑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집중시킨 백현은 적극적인 모습으로 매 라운드의 게임마다 톡톡 튀는 매력과 재치 넘치는 입담을 자랑하며 뛰어난 예능감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진영은 예리하게 게임의 판을 읽어내는 추리력으로 선보이며 모두를 감탄케 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스터키’는 최정상 인기 스타들이 플레이어가 되어 기존에 볼 수 없었던 게임에 참여해 ‘마스터키’를 가진 자들을 찾기 위해 고도의 심리전을 벌이는 프로그램이다.

‘마스터키’ 1회에서는 이수근, 전현무, 김종민, 슈퍼주니어 헨리, EXO 백현, 워너원의 강다니엘과 옹성우, 조보아, B1A4 진영, 아스트로 차은우, 박성광, 강한나까지 ‘마스터키’를 둘러싸고 심리 게임을 펼칠 총 12명의 플레이어의 모습이 공개된다.

‘마스터키’는 14일 오후 6시 10분에 SBS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