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 첫 번째 미니 앨범 ‘첫차’ 발매…뮤지션리그 조회수 1위 앨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아일 '첫 차' / 사진제공=문화인

아일 ‘첫 차’ / 사진제공=문화인

신인 모던록밴드 AISLE(아일)의 첫 번째 디지털 미니앨범 ‘첫차’가 공개됐다.

아일의 ‘첫차’가 13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네이버뮤직 뮤지션리그를 통해 공개된 ‘첫차’는 약 25만 회 이상의 높은 조회 수로 전체 조회수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첫 디지털 미니앨범 ‘첫차’는 새로운 만남과 설렘, 이별 그리고 그리움 등 사랑이 마음속에 남긴 감정과 이야기를 담았다. 타이틀곡 ‘첫차’는 어쿠스틱 기타를 기반으로 따뜻한 사운드와 서정적인 색감을 더하는 스트링 선율이 돋보이는 곡이다. 특히 평범한 듯 꾸밈없이 노랫말을 담아낸 목소리에서 차분하고 애틋한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새 앨범에는 타이틀곡 외에도 경쾌한 리듬 속에 그리움 가득한 회상을 그리는 ‘기다리던 밤’, 이별의 아픔을 써 내려간 ‘기억산책’, 사랑의 설렘과 낭만을 노래한 ‘Good Bye’ 등 다양한 곡들이 수록되었다.

아일은 “이번 앨범은 누구나 한 번씩 겪어봤을 우리들의 사랑에 대한 얘기”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