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그맘’ 양동근, 박한별에 “네 몸은 내 것”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 드라마 ‘보그맘'(극본 박은정·최우주, 연출 선혜윤·조록환)의 양동근이 극중 로봇으로 등장하는 박한별에게 설렘을 느꼈다.

13일 방송된 ‘보그맘’에서 최고봉(양동근)은 보그맘(박한별)에게 “배터리 충전을 왜 하지 않았냐”고 다그쳤다. 보그맘은 “변수가 많아 미처 하지 못했다”고 대답했다.

이를 들은 고봉은 “불안하게 만들지 좀 마라”며 “네 몸은 네 것이 아니라 내 것이다”라고 무심코 낭만적인 말을 뱉어 스스로도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여기에 보그맘이 “저는 유리 아빠의 것. 명심하겠습니다”라고 대답해 그를 더욱 설레게 만들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