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박진영 “GOT7, 내가 필요 없는 그룹이 돼서 대견”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그룹 갓세븐과 박진영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그룹 갓세븐과 박진영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박진영이 새 앨범으로 컴백한 갓세븐(GOT7)의 성장에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13일 오후 갓세븐은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박진영과 식사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박진영은 최근 새로운 앨범으로 컴백한 갓세븐에 대해 “내가 필요 없는 그룹이 돼서 축하한다”며 “타이틀곡까지 너희가 쓰다니 대단하다”고 칭찬했다. 이번 갓세븐의 새 앨범 타이틀곡은 리더 제이비의 자작곡으로 화제를 모았다.

박진영은 “안무도 3, 4번 바뀌었는데 서로가 잘 상의해서 안무를 만들었다”며 “마지막까지 더 좋은 안무를 만들기 위해 의견을 내고 고생했다”고 그들의 수고를 칭찬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