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박지현 “400대 1경쟁률 뚫고 영화 캐스팅”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박지현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박지현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박지현이 영화 ‘컨트롤’에 높은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된 뒷이야기를 털어놓았다.

박지현은 13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최근 촬영한 영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그녀는 “‘반드시 잡는다’와 ‘컨트롤’이라는 두 편의 영화를 찍었다. 올해와 내년 개봉 예정”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이상형이던 박해일 선배님과 ‘컨트롤’을 찍었다. 당시 오디션 경쟁률이 400대 1이었다”며 “합격 결과를 듣고 믿을 수 없었다”고 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