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GV시사회, 송승헌X고아라X이엘X김동준 팬서비스 빛났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동준, 송승헌, 고아라, 이엘 / 사진제공=OCN

김동준, 송승헌, 고아라, 이엘 / 사진제공=OCN

OCN 새 오리지널 드라마 ‘블랙’에 출연한 배우들이 GV 시사회에서 빛나는 팬서비스를 보여줬다.

‘블랙’의 배우들과 시청자들이 만나는 GV시사회는 지난 11일 오후 8시 서울 영등포 CGV에서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드라마의 주역인 송승헌, 고아라, 이엘, 김동준이 참석했다.

이날 GV 시사회는 치열한 경쟁을 뚫고 사전 이벤트에 당첨된 시청자들이 400석 규모를 만석으로 채우며 ‘블랙’을 향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본격적인 1회 시사에 앞서 배우들은 자리를 가득 메워준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고 관객석에서는 힘찬 박수와 함성으로 화답했다. 이어 배우들은 드레스코드 ‘블랙’에 맞춰 옷을 입고 온 시청자 중 베스트드레서를 선정해 함께 셀카를 찍으며 팬서비스를 보여줬다.

송승헌은 “드라마를 큰 스크린으로, 그것도 많은 분과 함께 보는 건 처음이다. 저도 편집된 버전은 처음 본다”며 기대감을 내비쳤고 “여기 계신 분들이 국내에서 처음 보시는 것이다”고 말했다.

고아라는 “방송을 시청자 여러분들과 먼저 함께 보게 되어 기쁘다”며 “볼거리가 많은 작품이니 재밌게 보시고 주변에 입소문 많이 내달라”고 밝혔따.

이엘은 역대 OCN 드라마 중 가장 치열한 경쟁률을 통해 선발된 시청자들이라는 소개에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저희와 같은 마음으로 조금은 떨리지만 조금은 열려있는 따뜻한 마음으로 즐겨달라”고 말했다.

“설레고 떨리는 자리”라고 입을 연 김동준은 ‘블랙’을 “매회 다음 회가 궁금해지는 드라마”라고 소개하며 “오늘 최초로 1회를 함께 보시더라도 오는 14일 밤 10시 20분에 본방송으로 또 한 번 시청해달라”고 당부 했다.

1회 사전 시사가 끝난 후 숨죽이며 몰입하던 관객석에서는 박수와 환호가 쏟아졌다.

‘블랙’은 죽음을 지키려는 저승사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여자 하람이 규칙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미스터리 드라마 다. ‘신의 선물-14일’의 최란 작가와 ‘보이스’를 맡았던 김홍선 연출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오후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될 예정이다.

‘블랙’은 오는 14일 오후 10시 20분에 OCN 처음으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