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가요, 우원재·아이유·윤종신 음원 1위…방탄소년단 음반 1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 / 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9월, 우원재, 아이유, 윤종신 등 솔로아티스트들이 음원 강자의 저력을 보였고 앨범 판매량에서는 방탄소년단이 강세를 보였다.

13일 가온차트는 9월 월간차트(2017년 9월 1일~2017년 9월 30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댄스, 발라드부터 힙합까지 다양한 장르의 곡이 각 차트별 1위를 차지했다.

9월 디지털종합차트 1위는 9월 4일에 발표된 우원재의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가 차지했다. 그 뒤로 지난 6월 22일에 발매한 윤종신의 ‘좋니’가 지난달에 이어 2위, 3위는 8월 22일에 발매한 선미의 ‘가시나’가 차지했으며, 18일에 발매한 아이유의 ‘가을 아침’은 4위, 5일에 발매한 엑소의 ‘POWER’는 5위에 진입했다.

다운로드 종합차트에서는 아이유의 ‘가을 아침’이 1위를 차지했으며, 스트리밍종합 차트에서는 윤종신의 ‘좋니’가 2개월 연속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BGM 월간차트에서는 젝스키스의 ‘특별해’가 1위로 진입했다.

9월 월간 앨범종합차트에서는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承 `Her`’이 120만 3533장의 판매량으로 1위에 올랐다. 이는 가온 월간앨범차트 사상 최다 판매량이다.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