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가수’, 날개 정체는 성유빈…배우 이태성 동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tvN '수상한 가수'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수상한 가수’ 방송화면 캡처

tvN ‘수상한 가수’ ‘날개’의 정체는 성유빈이었다.

12일 방송된 ‘수상한 가수’에서 김정민이 복제한 ‘날개’가 신보라가 복제한 ‘콜미’에 안타깝게 패했다. 김정민은 ‘날개’를 “굉장히 잘생긴 친구”라고 소개했다.

‘날개’의 정체는 ‘눈을 감아도’를 부른 가수 성유빈이었다. 성유빈은 “전역한지 얼마 안 됐다. ‘수상한 가수’에 너무 나오고 싶었다”면서 배우 이태성이 친형이라고 밝혀 놀라게 했다.

‘수상한 가수’는 무대 위 인기 스타가 무대 뒤 숨은 실력자의 복제 가수로 빙의해 치열한 대결을 펼치는 기상천외한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