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정상훈 “짠돌이 김생민, 김한석과 칫솔까지 같이 써”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쳐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쳐

정상훈이 KBS2 ‘해피투게더3’에서 김생민이 칫솔까지 공유하며 지나치게 절약한 사연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서 정상훈은 “김생민과 예전부터 절친했다”며 “김생민은 칫솔까지 같이 쓴다”고 김생민의 절약 정신을 폭로했다.

정상훈은 “과거 김한석이 자신의 칫솔에 자꾸 물이 묻어있다고 말한 적이 있다”며 “결국 김생민이 김한석과 함께 칫솔을 쓰는 게 발각됐다”고 말했다. 김생민은 민망한 듯 웃었지만 사실이기에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

이어 정상훈은 “당시 병균이 다 옮는다고 김생민을 나무라자 그는 ‘치약이 병균을 다 이기니까 괜찮다’고 변명했다”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