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러시아 4인방, 찜질방 안마의자에 반했다 “또 하고 싶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를 방문한 러시아 4인방이 찜질방 안마의자의 매력에 푹 빠졌다.

12일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스웨틀라나와 친구들이 찜질방을 방문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네 사람은 찜질방의 불가마, 얼음방, 식혜 등을 즐겼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안마의자에 앉았다. 러시아 친구들은 처음 경험하는 안마의자에  간지럽다며 웃었다. 안마의자에 반한 러시아 친구들은 “이렇게 좋은 건 누가 만들었지”라며 좀 더 안마를 즐기고 싶다고 밝혔다.

찜질방 특유의 지불 방식을 이해한 네 사람은 다시 한 번 안마의자를 체험했다. 레기나는 안마의자에 금방 적응된 듯 “조금 더 강했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