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태곤, 평균 길이 1미터 ‘부시리’ 낚시 도전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채널A '도서어부' 출연 중인 배우 이태곤/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서어부’ 출연 중인 배우 이태곤/사진제공=채널A

배우 이태곤이 ‘힘 낚시’에 도전한다. 12일 방송될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 어부'(이하 도시어부)를 통해서다.

이 날 방송에서 이태곤은 이덕화, 이경규, 마이크로닷과 함께 경상남도 거제도를 찾아 ‘힘 낚시’의 대명사로 알려진 ‘부시리 낚시’에 도전한다.

‘부시리 낚시’는 평균 길이 1미터의 어종 부시리를 목표로, 낚싯줄을 100미터 이상 풀었다 감았다를 반복해야 하는 체력 소모가 큰 낚시다.

이태곤은 낚시에 앞서 “최고의 스포츠 낚시다. 빨리 부시리를 잡고 싶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어지는 본 낚시에서 예상 밖의 기상 상황으로 위기를 맞이했다는 전언이다.

이태곤의 ‘부시리 낚시’ 도전기는 12일 오후 11시 채널A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