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X현우 ‘아츄커플’ 넘어서는 ‘꿀케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현우/ 사진제공=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현우/ 사진제공=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와 현우의 ‘꿀조합’ 케미가 예고 됐다.

오는 21일 첫 방송되는 SBS 특별기획 ‘브라보 마이 라이프(정지우 극본, 정효 연출)’에서 달콤쌉쌀 케미를 발산할 정유미와 현우의 촬영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열정 과다’ 드라마 조연출 하도나(정유미 분)와 여왕처럼 살다 밑바닥으로 떨어진 왕년의 여배우 라라(도지원 분), 두 모녀의 화해와 도전, 사랑을 통해 인생의 참된 의미를 되새기는 가족 멜로극이다.

극 중 하도나 역을 맡은 정유미는 외모와 실력은 뛰어나지만 무대 울렁증으로 7년째 데뷔를 못하는 배우 김범우 역의 현우를 만나 서로 티격티켝하며 사랑을 키울 전망이다.

전작 ‘육룡이 나르샤’에서 연희 역으로 주목을 받은 정유미는 기존에 맡은 부드러운 캐릭터와는 달리 이번에는 뜨거운 열정과 에너지가 넘치는 하도나 역할을 통해 건강한 이미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배우 이세영과 함께 ‘아츄커플’로 인기를 끈 현우는 이번에 정유미를 만나 아츄커플을 넘어서는 새로운 꿀조합을 선보인다.

공개된 현장 사진에서 하도나는 털털하고 시원시원한 성격이 외모와 표정에서도 그대로 엿보인다. 카메라 앞에만 서면 울렁증으로 얼음이 되는 김범우가 그녀의 ‘조련’에 의해 어떤 성장통을 겪을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무엇보다 무대 공포증을 이겨내기 위해 온갖 도전을 시도하는 김범우와 그를 어떻게서든 배우로 만들기 위해서 고군분투하는 하도나의 진정성이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혀 이 둘의 신선한 조합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언니는 살아있다’ 후속으로 오는 21일 토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