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개막 ‘올슉업’, 화려한 라인업 공개 ‘기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올슉업' 출연 배우들 / 사진제공=㈜킹앤아이컴퍼니

뮤지컬 ‘올슉업’ 출연 배우들 / 사진제공=㈜킹앤아이컴퍼니

1년 만에 돌아온 뮤지컬 ‘올슉업’이 오는 11월 개막을 앞두고 출연자를 공개했다. 손호영·휘성·박정아·허영생·제이민·B.A.P 정대현·펜타곤 진호 등이 이름을 올렸다.

‘올슉업’은 오는 11월 24일부터 2018년 2월 11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총 94회 공연을 연다.

가수 엘비스 프레슬리의 데뷔 전 이야기를 그린 이 작품은 엘비스가 이름 모를 마을에 들어가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담는다. 그의 데뷔곡 ‘Heartbreak Hotel’과 ‘Love Me Tender’등 총 24곡으로 엮었다.

엘비스 역에는 손호영과 휘성·허영생·정대현이 나서고, 나탈리는 박정아와 제이민·이예은 등이 번갈아 무대에 오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