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이영 ‘해피 시스터즈’로 안방 복귀…출산후 4개월만(공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심이영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심이영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배우 심이영이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소속사는 12일 “배우 심이영이 둘째 출산 이후 약 4개월 만에 SBS 아침드라마 ‘해피시스터즈’ 주인공 윤예은 역에 캐스팅 됐다.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심이영은 극중 오로지 남편과 시댁 식구 뒷바라지만을 위해 살아왔지만 믿었던 남편의 바람에 모멸감과 고통을 견디다 결국 이혼녀가 된 윤예은 역을 맡아 주부 시청자들에게 유쾌, 상쾌, 통쾌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심이영은 SBSS 아침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를 통해 호흡을 맞췄던 고흥식 감독과 재회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해피 시스터즈’는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아름답고 치열한 사랑을 통해 정체성을 찾아 가는 작품으로 ‘달콤한 원수’ 후속으로 오전 8시 3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