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장나라, ‘맴찢’ 오열 현장 포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2 ‘고백부부’ 장나라 촬영 현장 / 사진제공=KBS2 ‘고백부부’

KBS2 ‘고백부부’ 장나라 촬영 현장 / 사진제공=KBS2 ‘고백부부’

KBS2 새 예능드라마 ‘고백부부’에서 장나라가 급이 다른 ‘눈물연기를 선보인다.

오는 13일 처음으로 방송되는 고백부부’(극본 권혜주, 연출 하병운) 측은 12일 마진주(장나라)의 오열 연기가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극중마진주는 자존감이 바닥인 38세 주부에서 20세 사학과 여신으로 인생 체인지를 하는 인물이다.

사진 속 장나라는 머리를 질끈 동여매고 분유 가루로 범벅된 티셔츠를 입고 있다아이때문에 한 쪽 팔에 손목보호대를 차고 있는 모습으로 육아에 찌든 38세 마진주를 표현했다

금방이라도 눈물이 왈칵 쏟아질 것만 같은 눈으로 아이를 쳐다보다 결국 눈가가 새빨개지도록 오열하고 있어 장나라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고백부부제작진은촬영이 시작되자마자 순식간에 눈물을 흘리는 장나라의 모습에 모든 출연진과 스태프들이 감동했다 “’고백부부를 통해 그녀의 모든 모습을 보실 수 있게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고백부부는 서로를 잡아먹지 못해 안달인 38세 동갑내기 앙숙 부부 의 ‘과거 청산+인생 체인지’ 프로젝트를 그린 KBS의 새 예능 드라마로 오는 1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