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듣는’ 그레이…’잘(I’m Fine)’, 뒷심 발휘하며 음원차트 깜짝 1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레이 / 사진제공=AOMG

그레이 / 사진제공=AOMG

AOMG 프로듀서 그레이(GRAY)의 신곡 ‘잘 (I’m Fine)(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이 꾸준한 상승세에 힘입어 음원 차트 정상에 등극했다.

지난 11일 오후 7시 기준 그레이의 ‘잘 (I’m Fine)(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은 음원 사이트 지니와 벅스 실시간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 9일 음원 공개 이후 조금씩 차트에서 상승 곡선을 타던 이 노래는 입소문을 타고 뒷심을 발휘한 끝에 결국 차트 왕좌를 차지했다.

이 노래는 지난 추석 연휴 기간 방영된 KBS2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 소개된 곡으로, 그레이를 비롯해 래퍼 로꼬와 슬리피, 여성 R&B 싱어송라이터 후디(Hoody)가 작업에 참여했다.

쉽게 예측하기 힘들었던 네 명의 독특한 조합으로 화제를 모은 이 곡은 예상을 깨는 감미롭고 신선한 하모니로 듣는 이들의 감성 저격에 성공했다.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좋은 반응을 모으고 있어 ‘잘(I’m Fine)(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의 선전이 예상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