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 존박 “이문세 닮았다는 말 들어”..강호동 이겼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한끼줍쇼' 강호동-이경규-존박-이승철/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강호동-이경규-존박-이승철/ 사진제공=JTBC

가수 존박이 “이문세 선배님을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밝혔다.

존박은 1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했다. Mnet ‘슈퍼스타K2’를 통해 인연을 맺은 가수 이승철과 호흡을 맞췄다.

경기도 과천시 경마장을 찾은 존박. 이경규는 “어째서 경마장에 왔는지 존박을 보니까 알겠다”며 말과 닮았다고 인정했다.

존박은 “말 보다 이문세 선배님 닮았다는 말은 자주 들었다. ‘슈퍼스타K’ 출연 당시 이승철도 그랬다”고 회상했다.

이후 존박은 강호동과의 얼굴 길이 대결에서 2cm 차이로 승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