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든 사이’ 배수지, 이종석에 “복직할지 정해줘”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당신이 잠든 사이' 방송 화면 캡처

사진=SBS ‘당신이 잠든 사이’ 방송 화면 캡처

배수지가 이종석에게 복직에 대한 속마음 털어놨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서 정재찬(이종석)은 단골 커피집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던 남홍주(배수지)에게 “스토커도 아니고 왜 자꾸 쫓아다니냐”고 물었다. 홍주는 “그쪽이 좋다”고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홍주는 이어 “저 복직 할까요? 말까요?”라고 물었고 재찬은 “그걸 왜 나한테 묻냐. 모르겠다”고 퉁명스럽게 답했다. 그러자 홍주는 “진짜 반반이다. 그러니까 정해줘라. 그럼 하라는 대로 하겠다”고 부탁했다.

재찬은 “기자가 힘든 직업인가? 복직이 그렇게 힘든가?”라며 궁금해했고, 홍주는 “복직을 하고 싶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