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이득2’ 청하, 팬과 직거래 나서 “‘탈덕’은 안 된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네이버 V 라이브 ‘개이득2’ 방송 화면 캡처

/사진=네이버 V 라이브 ‘개이득2’ 방송 화면 캡처

가수 청하가 팬과 만난다.

11일 방송되는 JTBC2 ‘개이득2’에서 청하는 아이오아이 응원 물품을 중고로 판매하는 팬을 찾아갔다.

청하는 구매자로 위장한 스태프와 거래에 나선 자신의 팬을 지켜보며 “’탈덕’은 아니어야 할텐데”라고 말하며 초조함을 숨기지 못했다.  이어 그는 “탈덕은 아니다. 음악을 하려고 하는데 돈이 필요해서 판매하는 것”이라는 팬의 설명을 듣고서야 안심을 했다.

잠시 후 청하는 팬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금새 청하를 알아본 판매자는 “데뷔 초창기부터 팬이었다”며 “음악 방송도 많이 갔었고, 아이오아이 마지막 콘서트도 갔다”고 말을 했다.

청하는 “그런데 이 물건을 왜 파시냐”고 짓궂게 물어 팬을 당황하게 만들었지만 이내 “장난이다. 응원해줘서 고맙다. 열심히 활동할테니 언젠가 우리 꼭 무대에서 만나자”라고 말해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청하의 직거래 체험기는 11일 오후 9시 30분 JTBC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