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유닛’, 예고부터 다르다…블록버스터급 MV ‘마이 턴’ 티저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더 유닛' 뮤직비디오 '마이 턴' 티저 / 사진=화면 캡처

KBS2 ‘더 유닛’ 뮤직비디오 ‘마이 턴’ 티저 / 사진=화면 캡처

KBS2 ‘더 유닛’ 뮤직비디오 티저가 공개됐다.

‘더 유닛’ 측은 11일 오후 4시 온라인을 통해 뮤직비디오 ‘마이 턴(My turn)’의 티저를 공개했다. 이 티저 영상에는 지난 공개 녹화 이후 합숙에 들어간 출연자들이 첫 번째 미션을 준비하는 과정을 담고 있다. 압도적인 무대 스케일과 함께 새로운 기회를 잡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더 유닛’ 참가자들의 모습들을 엿볼 수 있다.

‘더 유닛’ 측에 따르면 이번 무대는 제작비 9억 3000만원이 투입되고, 일주일의 제작 기간이 소요됐다. 또 한국에 단 한 대뿐인 렌탈비 1억 5000만원에 이르는 특수카메라까지 투입됐다. 대규모 아이돌 군단을 한 무대에 볼 수 있는 블록버스터급 무대를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마이 턴’ 뮤직비디오는 ‘더 유닛’ 연출 박지영 PD와 함께 워너원, 마마무, 여자친구, 슈퍼주니어, 에프엑스의 뮤직비디오를 만든 홍원기 감독이 참여해 기대감을 높인다.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은 오는 2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