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손호준, 단무지 패션+나홀로 땀…“웃음 유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2 ‘고백부부’ 손호준 촬영 현장 / 사진제공=KBS2 ‘고백부부’

KBS2 ‘고백부부’ 손호준 촬영 현장 / 사진제공=KBS2 ‘고백부부’

배우 손호준이 20살로 돌아가 엎드려뻗쳐를 하며 진땀을 흘리는 모습이 공개됐다. 오는 13일 처음으로 방송되는 KBS2 새 예능드라마고백부부’(극본 권혜주, 연출 하병훈)가 공개한 촬영 현장 사진을 통해서다.

고백부부 38살 동갑내기 앙숙 부부 마진주(장나라)와 최반도(손호준)의 이야기다. 극중 손호준은 38살 가장 최반도와 20살 대학생을 오가며 연기한다.

사진 속 손호준은 진땀을 흘리며 기합을 받고 있다꿈에 그리던 20살이 되었지만 청춘 캠퍼스 라이프를 즐길 새도 없이 신고식을 당하게 된 것. 특히눈을 살짝 내리깔아 요리조리 눈치를 보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고백부부제작진은손호준은 기합으로 땀을 뻘뻘 흘리는 와중에도 애드립을 치며 현장 분위기를 살렸다 “38살의 노련함과 20살의 패기를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하는 손호준의 연기 변신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