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패키지’ 이연희 “프랑스 패키지여행 경험 有…가이드=매력적 직업”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더패키지' 이연희/ 사진제공=JTBC

‘더패키지’ 이연희/ 사진제공=JTBC

배우 이연희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더 패키지’를 “운명적인 작품”이라고 표현했다.

이연희는 11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더 패키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20대에 혼자 처음 여행을 갔던 곳이 프랑스고 패키지여행이었다”며 “실제 패키지여행을 하며 가이드를 봤을 때 매력적이라고 생각했고 만약 가이드 역할을 연기해볼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번에 가이드 역을 맡게 됐다”고 말했다.

‘더 패키지’에서 프랑스 유학파 여행 가이드 윤소소 역을 맡은 이연희는 “실제 관광 코스를 답사 다녀보고, 3인칭 시점에서 관찰도 많이 하고 연구도 많이 했다. 또 극중 불어를 해야 해서 불어도 한 달 정도 연습했다”며 역할을 위해 노력한 부분들을 설명했다.

이연희가 출연하는 ‘더 패키지’는 오는 13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