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대표 이미지 공개 “소년소녀를 구하라” 첫 방 기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믹스나인' 이미지/ 사진제공=JTBC

‘믹스나인’ 이미지/ 사진제공=JTBC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믹스나인’에 대한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믹스나인’ 측은 11일 프로그램을 표현하는 로고 9로 이루어진 대표 이미지를 공개했다. 프로그램의 대표 콘셉트를 담은 ‘빛나는 소년소녀를 구하라’는 카피가 눈길을 끈다.

‘믹스나인’은 YG엔터테인먼트의 양현석 대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리얼리티 컴피티션 프로그램이다. 출연하는 연습생들은 성별에 관계없이 치열한 대결을 펼치며 남자 9명, 여자 9명으로 이루어져 보이그룹과 걸그룹 데뷔를 목표로 승부를 벌인다.

‘믹스나인’은 ‘프로듀스101’ ‘쇼미더머니’ ‘언프리티랩스타’를 만든 한동철 PD가 연출을 맡았으며,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와 프로듀서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방송인 노홍철이 진행자로 확정됐으며, 양현석 대표와 빛나는 소년소녀를 발굴 하는 여정을 함께한다.

현재 70여개 기획사에서 약 400여 명의 연습생들이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이들은 꿈꿔왔던 데뷔를 목표로 패기 넘치는 도전을 시작한다. ‘믹스나인’에서는 연습생들의 치열한 대결뿐만 아니라 진정성 있는 이야기를 담으며 시청자와 소통할 예정이다. 첫 방송은 오는 29일 오후 4시 50분.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