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서현진, 이쯤되면 ‘멜로 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랑의 온도’ 서현진 / 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사랑의 온도’ 서현진 / 사진제공=점프엔터테인먼트

지난 10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 속 이현수(서현진)가 온정선(양세종)에게사랑하고 있다”고 진심을 드러냈다.

이날 현수, 정선은 여수로 여행을 떠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후 화장실을 간 현수가 길을 잃는 바람에 정선과 엇갈렸다. 두 사람은 서로를 찾기 위해 노력하며 모든 곳을 뛰어다녔다. 마침내 현수는 정선을 찾았고, 둘은 눈물을 흘리며 포옹했다

앞서 정선을 밀어내고 확신을 주지 못한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갖고 있던 현수는 사랑해사랑하고 있어라며 고백했다

이 과정에서 서현진은 뛰어난 연기력으로 애틋한 분위기를 만들어내며 극의 몰입을 높였다. 사랑하는 사람을 놓쳤다는 두려움부터 그를 찾은 뒤의 안도감, 고백을 건넨 뒤 쑥쓰러워하는 모습까지 능숙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