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띠클럽’ 김종국 “난 장어 필요해” 너스레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용띠클럽' / 사진=방송 캡처

‘용띠클럽’ / 사진=방송 캡처

가수 김종국이 “장어가 필요해”라고 말했다. 10일 오후 처음 방송된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용띠클럽-철부지 브로망스(이하 용띠클럽)’에서다.

김종국과 차태현은 본격적인 여행에 앞서 포장마차에서 만났다. 다른 친구들을 기다리며 안무 인사를 하던 두 사람.

김종국은 꼼장어를 시켰고 차태현은 “오자마자 뭘 시키냐”며 타박했다. 김종국은 “장어잖아. 넌 낳을 거 다 낳아서 필요없겠지만 난 필요해”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유발했다.

‘용띠클럽’은 연예계 대표 절친 김종국·장혁·차태현·홍경민·홍경인의 로망 여행을 그린 우정 실화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