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쇼’ 바이칼, ‘Hiccup’열창…남성미+소년미 발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그룹 바이칼 / SBS MTV '더쇼' 방송 화면 캡쳐

그룹 바이칼 / SBS MTV ‘더쇼’ 방송 화면 캡쳐

그룹 바이칼이 10일 SBS MTV 음악 프로그램 ‘더쇼’에서 상반된 두 가지 매력을 뽐냈다.

바이칼은 이날 오후 방송된  ‘더쇼’에서 ‘히컵(Hiccup)’을 열창했다.

바이칼은 등장부터 강렬한 안무로 이목을 끌었다. 이와 동시에 사랑에 빠진 소년처럼 다양한 표정과 퍼포먼스로 청량한 모습을 보였다.

신인 그룹 바이칼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한 멤버들로 구성된 그룹으로 화제를 모았다. 사랑에 빠져 놀라버린 소년의 마음을 노래하는 ‘히컵’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