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황의경 PD “우도환, 발전 가능성 무궁무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도환,매드독

배우 우도환이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연출 황의경,극본 김수진)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의 연출을 맡은 황의경 PD가 우도환에 대해 “신인이지만 어른스럽다”라고 말했다.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매드독’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황 PD는 배우들 캐스팅 기준에 대해 “잘생긴 분들을 좋아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황 PD는 “우도환은 신인이지만 어른스럽다. 첫 인상부터 아주 강렬했다”고 말했다. 또 “스케줄 때문에 못 할뻔 했는데, 함께 하게 됐다. 행운이다”라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황 PD는 “우도환은 발전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배우다. 그 과정에 함께 하게 돼 기쁘다”라고 칭찬했다.

‘매드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낼 보험 범죄 조사극이다. ‘다크 히어로’로 통하는 보험범죄 조사팀 매드독의 활약을 통해 답답한 현실에 통쾌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오는 11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