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220만 관객 돌파…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범죄도시' /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영화 ‘범죄도시’ /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영화 ‘범죄도시’(감독 강윤성)가 220만 관객을 돌파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는 지난 9일 40만 2906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220만 9730명이다.

‘범죄도시’는 지난 8일부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 1위를 지키며 본격 입소문 영화로 흥행 궤도에 올랐다.

‘범죄도시’는 2004년 하얼빈에서 넘어와 순식간에 대한민국을 공포로 몰아 넣은 신흥범죄조직을 일망타진한 강력반 괴물 형사들의 ‘조폭소탕작전’을 영화화 한 작품이다. 관객들의 입소문 열풍에 힘입어 흥행 열기를 가득 안고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