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미모 실화”…류현경, ’20세기 소년소녀’ 대본 인증샷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현경 / 사진제공=프레인TPC

류현경 / 사진제공=프레인TPC

배우 류현경이 MBC 새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에 출연하는 가운데,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류현경은 ‘20세기 소년소녀’ 대본을 가리키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자주색 후드를 뒤집어 쓴 내추럴한 모습이 귀여운 매력을 자아낸다.

’20세기 소년소녀’는 어린 시절부터 한동네에서 자라온 35살, 35년 지기 세 여자들이 서툰 사랑과 진한 우정을 통해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 로맨스 드라마다.

류현경은 극 중 봉고파 3인방의 핵심인물이자 1년 365일 다이어트 중인 프로페셔널 승무원 한아름 역을 맡았다. 한아름은 친구들 중 솔로 탈출에 가장 적극적으로 움직이며 ‘대한민국 최고의 플레이걸’을 꿈꾸지만, 마음처럼 움직여주지 않는 현실에 좌절하는 등 실제 30대 미혼 여성들의 일상과 가장 맞닿아 있는 캐릭터다. 때문에 치열한 30대를 보내고 있는 많은 싱글 여성들에게 최고의 공감과 웃음을 선사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류현경은 2년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여 독보적인 존재감을 이어갈 예정이다. ’20세기 소년소녀’는 오늘(9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