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반’ 정재형, 엄정화를 위한 음청회..”가창자는 정승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방송화면 캡처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이 새롭게 작업한 곡을 가수 겸 배우 엄정화에게 가장 먼저 들려줬다.

정재형은 7일 오후 방송된 KBS2 추석 특집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 작업실을 공개했다. 그는 신곡 작업을 마친 뒤 엄정화에게 전화를 걸어 “새로운 곡을 들려주겠다”고 작업실로 초대했다.

‘건반 위의 하이에나’는 정재형뿐만 아니라 윤종신, 그레이, 후이의 작사·작곡 노하우를 담는다.

정재형의 신곡을 들은 엄정화는 “정말 좋다”고 감탄했다. 정재형은 “아직 누구에게 줄지 결정 못했다”고 털어놨다. 엄정화는 ‘김동률’을 추천했고 정재형은 “정승환은 어떠냐”며 즉석에서 전화를 걸었다.

예고를 통해 정승환이 정재형의 신곡을 부르는 모습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