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가 필요한 개냥’ 이혜정 반려묘, 귀뚜라미와 선인장 뜯어 먹기 “어떡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6일 방영된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화면 캡처.

6일 방영된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화면 캡처.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서 이혜정이 반려묘 럭키가 귀뚜라미를 먹는 모습에 놀랐다.

6일 방송된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서는 이혜정이 집에 혼자 있는 럭키가 귀뚜라미를 씹어 먹는 모습을 모니터로 지켜봤고 경악했다.

이혜정은 경악하며 “안돼”라고 외쳤다. “어떡해”라며 심하게 걱정하는 혜정에게 수의사들은 “귀뚜라미 먹은 이유는 사냥감을 뜯고 먹으려는 거다. 본능에 충실했을 뿐이다”며 안심시켰다.

그러나 럭키는 선인장까지 뜯어 먹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