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이광수가 바다를 화나게 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런닝맨' / 사진제공=SBS

‘런닝맨’ /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서는 수동 목재 케이블카’ 벌칙 수행 모습이 방송된다.

오는 8일 방송될 ‘런닝맨’에서는 지난주에 이은 이광수와 전소민의 인도네시아 벌칙 여행기 ‘불나방 투어-진실게임 2탄’으로 거센 파도를 뚫고 바다 한가운데를 건너는 ‘수동 목재 케이블카’ 벌칙 수행 모습이 공개된다.

인도네시아의 바다에 도착한 이광수와 전소민은 당황스러움을 금치 못했다. ‘수동 목재 케이블카’를 삼킬 듯한 엄청난 높이의 파도가 그들을 기다리고 있었던 것.

현지 관계자는 근래 잠잠했던 파도가 촬영 당일 날 갑자기 거세어진 것이라고 밝혔다. 심지어 벌칙 시작 전부터 수차례 이어지는 아찔한 파도 물벼락에 제작진 대피 현상까지 이어졌다.

이에 전소민은 이광수의 꽝손 효과를 의심하며 “이광수가 바다를 화나게 했다!”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과연 이광수와 전소민은 집채만한 파도를 뚫고 무사히 벌칙을 수행할 수 있을지는 오는 8일 오후 4시 50분에 ‘런닝맨’에서 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