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이승철 “박명수와 학부모 모임명, 소녀시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 이승철과 박명수가 학부모 모임을 한다고 밝혔다.

5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서는 추석특집 ‘레전드의 귀환’으로 이승철, 동방신기가 출연했다.

이승철은 박명수를 보자마자 “굉장히 오랜만에 봤다. 바쁘니까 그랬겠죠. 연락을 잘 안 하니까”라며 뼈 있는 한 마디를 했다.

박명수는 “형은 조용필 선생님한테 전화해요? 안하잖아요”라고 반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이승철은 “엄마들끼리 모임을 한다”며 “원이(이승철의 딸)와 민서(박명수의 딸)가 친구다. 엄마들 학부모 모임의 이름이 소녀시대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노윤호는 “소녀시대 아주 좋다. 마음에 든다. 같은 SM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