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조성하 수술 성공적…하지원X이민호 ‘다행’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병원선' 방송 캡쳐

/사진=MBC ‘병원선’ 방송 캡쳐

MBC 수목드라마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조성하의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5일 방송된 ‘병원선’에서 송은재(하지원)와 동생 송우재(이민호)가 아빠 송재준(조성하)의 수술에 불안해 했다.

약 10시간 동안 진행되는 송재준의 수술에 송은재와 송우재는 안절부절 하지 못했다. 수술 가운데 김도훈(전노민)에게 위기가 찾아왔지만 고비를 무사히 넘기고 성공적으로 마쳤다.

수술을 마친 의사들은 “수술. 정말 잘 됐어요”라며 “경과는 더 지켜봐야 알겠지만 암세포는 완벽하게 제거됐어요”라고 말했다.

이에 송은재와 송우재는 한숨을 돌렸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