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복단지’ 진예솔, 이혜숙X송선미에 “강성연 동생이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돌아온 복단지' 방송 캡쳐

/사진=MBC ‘돌아온 복단지’ 방송 캡쳐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극본 마주희, 연출 권성창) 진예솔이 강성연의 친동생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5일 방송된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은혜숙(이혜숙)과 박서진(송선미)이 신예원(진예솔)이 복단지(강성연)의 친동생이라는 사실이 알고 충격에 빠졌다.

신예원은 복단지에게 신화영의 블랙박스 사고 영상이 담긴 파일을 보내고 있었다. 이 가운데 은혜숙과 박서진은 신예원의 정체를 알게 됐고 집으로 향했다.

박서진은 신예원이 잡고 있던 노트북을 닫았고 “너 너누구야?”라며 소리쳤다. 은혜숙 역시 “네가 누구라고? 네가 복단지 동생이었어?”라고 물었다.

이에 신예원은 “그래요. 맞아요. 나. 복단지 동생이예요. 복단지 동생 맞다고요. 박서진 당신 죽이러 들어왔다고”라고 자신의 입으로 복단지의 동생임을 밝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