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호주 사로잡은 엑소 ‘파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 캡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 캡쳐

Mnet 음악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 엑소가 ‘파워’ 무대를 꾸몄다.

5일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최초로 개최된 ‘KCON 2017 AUSTRALIA’의 현장이 공개됐다.

엑소는 ‘파워’로 에너지 넘치는 ‘파워’ 무대를 꾸며 호주 현지 팬들을 사로잡았다. 팬들은 엑소 등장부터 열광했고 그들의 응원봉을 흔들며 소리쳤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걸스데이, 몬스타엑스, 빅톤, 업텐션, 엑소, 우주소녀, 워너원, 펜타곤, SF9 등 총 9팀이 출연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