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유시민 “10년 만에 처음으로 대통령 선물 받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썰전' 유시민 / 사진제공=JTBC

‘썰전’ 유시민 / 사진제공=JTBC

JTBC ‘썰전’에서 청와대의 추석맞이 선물 등에 대해 이야기했다.

최근 진행된 ‘썰전’ 녹화에서 김구라는 “청와대가 추석 선물을 각계각층에 보냈다”라고 소개하며 “7000여 명이 대상에 포함된다고 하는데, 박근혜·노태우·전두환 전 대통령은 포함이 안 됐다”라고 덧붙였다.

유시민은 “나는 거의 10년 만에 처음으로 대통령 선물을 받았다”라고 기뻐하며 “(선물은) 5대 권역으로 나눠서 농산물을 모은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아마 ‘김영란법’을 의식해서인지 (농산물) 양이 적더라”고 말해 현장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은 오는 5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