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윤호X경수진 ‘멜로홀릭’ 첫 티저 공개…예측불가 로맨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정윤호, 경수진 / 사진제공='멜로홀릭' 티저 화면

정윤호, 경수진 / 사진제공=’멜로홀릭’ 티저 화면

정윤호, 경수진 주연의 크로스플랫폼용 드라마 ‘멜로홀릭’의 첫 티저가 공개됐다.

내숭제로, 터치로맨스 드라마 ‘멜로홀릭(연출 송현욱, 극본 박소영)의 첫 티저영상이 3일 0시 OCN과 옥수수(oksusu)를 통해 공개됐다.

‘멜로홀릭’은 동명의 네이버 웹툰 ‘멜로홀릭’(원작자 팀겟네임)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타인의 생각을 읽는 초능력을 지닌 남자 유은호(정윤호)와 이중인격 여자 한예리/한주리(경수진) 사이에서 일어나는 기묘한 미스터리를 그린 드라마. 정윤호가 군 제대 후 처음 출연하는 작품으로 화제를 모았다.

신비롭고 미스터리한 음악으로 시작된 공개된 티저 영상은 “11월, 난 사랑에 빠진다”라는 문구와 꽃비가 내리는 몽환적인 캠퍼스 배경을 통해 로맨스와 판타지가 결합된 드라마의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흩날리는 장미꽃잎 사이로 애틋한 포옹을 나누는 정윤호와 경수진의 완벽한 연인케미는 ‘멜로홀릭’이라는 드라마 타이틀처럼 사랑에 취해 서로에게 푹 빠진 환상적인 로맨스 조합을 예고한다.

하지만 경수진의 옆으로 ‘가식 없는’이라는 문구가 ‘예측불가’로 바뀌면서 분위기는 급반전된다. 경수진은 박력 넘치게 정윤호를 벽으로 밀어 붙이는가 하면 도발적이고 뇌쇄적인 눈빛을 발산하고 있어 마치 전혀 다른 사람이 된 듯한 상황. 이어 예상밖의 멘트를 날리는 그녀의 반전 모습에 당황한 정윤호의 표정은 앞으로 두 사람이 겪게 될 험난한 가시밭길 로맨스를 예감케 하고 있다.

마지막 장면에서는 선글라스를 쓴 채 정윤호를 향해 도도하고 시크하게 걸어가는 경수진의 모습으로 마무리 되며 과연 이들의 좌충우돌 로맨스가 어떻게 펼쳐질 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멜로홀릭’은 연애불능 초능력남(男)과 연애불가 두 얼굴의 여(女)가 만나펼치는 달콤살벌 러브판타지로 정윤호의 제대후 첫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1월 6일 오후 9시 1회 방송을 시작으로 OCN에서 매주 월, 화요일 방송되며, 옥수수(oksusu) 모바일과 웹을 통해서는 11월 1일부터 먼저 만나볼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