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안정환 “천만원과 맞바꾼 이혜원과 데이트” 후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축구선수 출신 방송인 안정환이 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과거 부인 이혜원과의 데이트를 회상했다.

안정환은 “이혜원과 연애 중일 때 서울에서 데이트를 하고 부산행 비행기를 놓쳤다. 훈련에 불참하고 다음날 도착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후 1000만 원의 벌금을 냈다. 사실 벌금이 1000만 원인 줄 알았더라면 훈련을 갔을 것”이라고 웃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