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걸스데이 유라, 윤시윤과 짝꿍..선남선녀 커플 탄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1박2일'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1박2일’ 방송화면 캡처

“윤시윤 씨요.” 짝꿍 삼고 싶은 사람에 대한 질문에 걸그룹 걸스데이 유라가 이 같이 답했다.

유라는 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2일)에 출연했다. 그는 ‘2017 청춘불패’ 팀으로 김신영·나르샤·구하라·경리 등과 호흡을 맞췄다.

본격 짝꿍 정하기에서 유라는 “윤시윤과 짝이 되고 싶다”고 바랐다. 이후 짝꿍 정하기 방식인 줄다리기를 통해 윤시윤과 짝이 돼 주위의 박수를 받았다.

유라, 윤시윤 외에도 구하라·김종민, 차태현·경리, 나르샤·김준호, 데프콘·김신영 등이 팀이 됐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