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아유미 “슈가 데뷔는 H.O.T 덕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BN '비행소녀'

사진제공=MBN ‘비행소녀’

걸그룹 슈가 출신 배우 아유미가 “가수로 데뷔할 수 있었던 건 H.O.T 덕분”이라고 밝혔다.

아유미는 오는 2일 오후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에서 절친한 친구들과 파자마 파티를 즐긴다. 그의 친구 중에는 그룹 젝스키스 강성훈의 여동생이 있었다.

아유미는 “과거 H.O.T의 광팬이었다. 중학교 2학년 때 H.O.T 콘서트를 보러 갔는데 돌아오는 길에 소속사 관계자에게 발탁돼 슈가로 데뷔하게 됐다”고 회상했다.

이어 “중학교 3학년 때부터 혼자 한국에서 살게 됐다. 슈가 멤버들과 같이 살면서 친해졌고 의지를 많이 했다”면서 “지금도 멤버들과 만나면 친구 이상의 관계”라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